‘우연의 일치’를 담은 사진의 묘미

0

201710281338555635.jpg
영국의 한 사진작가가 수년에 걸쳐 일상 속 절묘한 순간을 담은 사진을 찍어 눈길을 끈다

런던에 거주하는 사진작가 데니스 체린은 세상을 보는 다른 방식으로 우연이지만 딱 떨어지는 장면을 담은 사진을 촬영해오고 있다.

그의 사진은 일상 속에서 소재를 찾는다. 빛과 그림자 또는 자연에서 볼 수 있는 일시적인 장면을 카메라에 담는다. 이 한 장면을 포착하기 위해 위해 작가는 수시로 주변을 관찰하는 한편 수 시간을 기다리기도 했다.

체린의 이 프로젝트는 5년 전부터 시작됐다. 그러는 동안 마드리드, 런던, 이스탄불, 타이베이 등 여행을 다니면서 한 장씩 시리즈를 진행해 오고 있다.

그는 홈페이지에서 "나는 주변 세계를 관찰하고 느끼며 이를 포착하는 데 강한 희열을 느낀다. 사진은 비언어적인 ‘중간’의 순간을 포착하고 봉인하는 나의 도구다."라고 밝혔다.

201710281338570865.jpg
201710281338562309.jpg
201710281338554999.jpg
201710281338545184.jpg
201710281338575802.jpg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