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는 여친 고향에서.. 톱스타 커플 화제

0

201802051114540340.jpg
중화권 톱스타 판빙빙의 남자친구이자 예비신랑인 리천이 설 명절을 판빙빙의 고향에서 보낼 것이라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4일(현지시간) 중국 펑황위러 등에 따르면 리천은 최근 예능 ‘기기인쟁패’ 녹화에 참여해 춘절(설날) 계획에 대한 질문을 받자 "판빙빙과 함께 칭다오에서 지낼 것"이라고 말했다. 

칭다오가 있는 산둥성은 판빙빙의 고향으로 리천의 답변에 현장의 게스트와 관객들의 환호성과 부러움을 자아냈다.

201802051115156930.jpg
드라마 ‘황제의 딸’ 금쇄로 얼굴을 알린 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활동, 톱스타 반열에 오른 판빙빙은 2015년 드라마 ‘무측천’에서 만난 배우 리천과 연인으로 발전했다.

판빙빙은 지난해 9월 36번째 생일을 맞아 리천에게 청혼을 받고 결혼을 약속했다.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