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요는 없다’ 25kg 감량 후 완성한 리즈 미모

0

201811221435042126.jpg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48)가 다이어트 성공 후 전성기 미모로 돌아왔다.

최근 15번째 정규앨범 ‘커션’을 발표한 머라이어 캐리는 인스타그램 등 SNS를 통해 한층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공개하고 있다.

얼마 전까지 비만했던 모습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늘씬한 모습이다.

50대를 바라보는 나이가 무색한 탄력넘치는 외모를 자랑한다.

머라이어 캐리는 한때 몸무게가 100kg에 육박하며 건강 위기설까지 돌았다.

이에 그는 위 절제 수술을 통해 25kg를 감량, 꾸준히 다이어트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머라이어 캐리는 2016년부터 13세 연하의 댄서 브라이언 타나카와 공개 열애 중이다.

onnews@fnnews.com 디지털뉴스부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