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스카프 두른 中 여성 ‘모독죄’로 체포.. 대체 왜?

0

201904101145483400.jpg
중국에서 붉은 스카프를 두르고 고기를 잡는 동영상을 올린 여성이 모독죄로 경찰에 체포됐다.

10일 중국 글로벌타임스에 따르면 쓰촨성 쯔궁시 룽현의 탕모씨는 지난해부터 동영상 플랫폼 콰이서우에 붉은 스카프를 한 채로 고기를 잡는 영상을 올려 300만건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경찰은 지난달 28일 탕씨를 체포해 행정구류 12일과 벌금 1천위안(약 17만원)에 처했다.

혁명의 상징인 붉은 스카프를 모독했다는 혐의가 적용됐다.

경찰은 "붉은 스카프는 공산당 산하 아동 조직인 소년선봉대의 표지이자 중국 국기의 한 부분을 나타낸다"고 설명했다.

이어 "탕씨의 행동은 붉은 스카프가 상징하는 혁명 선열과 소년선봉대의 영예, 인민의 애국심을 더럽혀 사회에 부정적 영향을 끼쳤다"고 처벌 사유를 밝혔다.

탕씨는 구독자와 조회수를 늘리기 위해 스카프를 착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은 지난해 영웅열사보호법을 제정해 혁명영웅과 순교자에 대한 모독을 엄격하게 금지하고 있다.

일본 포르노 스타 출신 배우 아오이 소라도 지난해 중국의 자선 행사장에서 붉은 스카프를 걸쳤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은 바 있다.

#중국 #공산당 #모독

sunset@fnnews.com 이혜진 인턴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