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칵’.. 사람처럼 포즈 취한 고릴라 셀카 화제

0

201904231956447279.jpg
사람처럼 포즈를 취하고 사진을 촬영한 고릴라 두마리가 화제를 낳았다.

22일(현지시간) 미 CNN 등은 아프리카 콩고민주공화국 비룽가 국립공원의 페이스북에 올라온 사진 한 장을 소개했다.

이 사진에는 카메라를 쥐고 있는 남성 직원 뒤로 그와 똑같은 포즈를 취한 채 서있는 두마리 고릴라의 모습이 담겨 있다.

왼쪽의 고릴라는 다리를 넓게 벌려 당당한 자세를 취하고 있으며, 오른쪽의 고릴라는 카메라를 향해 고개를 살짝 내밀고 있다.

국립공원은 "이 사진은 진짜다"라면서 "이 고릴라들은 건방지게 행동한다. 그들의 진짜 성격을 보여주는 완벽한 사진이다"라고 밝혔다.

이 사진은 2만회 이상 공유되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다.

한 이용자는 "고릴라들과 사랑에 빠졌다. 언젠가 비룽가에 꼭 방문하고 싶다"라는 댓글을 남겼다.

또 다른 이용자는 "2살 난 우리 아이가 이 사진을 너무 좋아한다. 비룽가에 기부할 것"이라고 전했다.

콩고민주공화국 동북지역에 위치한 이 공원에는 1000여마리의 고릴라가 서식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고릴라 #셀카 #국립공원 #콩고민주공화국 #야생동물

sunset@fnnews.com 이혜진 인턴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