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층 빌딩’ 크기 소행성, 추석 연휴 지구 스친다

0

201909021650296593.jpg
[파이낸셜뉴스] 추석 연휴인 15일 초고층 빌딩과 맞먹는 크기의 소행성이 지구 궤도를 스칠 예정이다.

1일(현지시간) 미 CNN 등에 따르면 미 항공우주국(NASA) 지구근접물체연구센터는 소행성 ‘2000 QW7’이 14일 밤 11시54분(한국시간 15일 오전 8시54분)경 지구에 접근한다고 밝혔다.

소행성 2000 QW7이 지구에 마지막으로 근접했던 때는 지난 2000년 9월 1일이었다.

이 소행성의 지름은 290~650m에 달하는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최고층 빌딩 롯데월드 타워(555m)는 물론 세계 최고층 건물인 부르즈 할리파(828m)에도 근접하는 크기다.

이는 6600만년 전 멕시코 유카탄 반도 칙술루브에 떨어져 공룡 멸종을 불러온 지름 12km 규모의 소행성보다는 작지만, 지금까지 지구를 스친 다른 소행성들보다는 큰 규모다.

NASA는 이 소행성이 지구를 위협할 정도로 가까이 지나가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

소행성이 지구에 가장 가까이 근접할 때의 거리는 약 533만km로, 이는 지구와 달 사이의 14배에 달하는 거리다.

이 소행성은 19년 후인 2038년 10월에 다시 지구에 근접할 것으로 예측된다.

#소행성 #빌딩 #지구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