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다 잠든 母.. 뜨거운 차량에 방치된 두살배기 사망

0

201909301642099542.jpg
[파이낸셜뉴스] 미국에서 뜨거운 차량에 방치된 두살배기 아이가 숨지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29일(현지시간) 미 FOX11 등에 따르면 지난 28일 캘리포니아주 토런스에 주차된 차량 속에서 2세 여아가 숨진채 발견됐다.

숨진 아이는 뜨거운 차량에 5시간 가량 방치된 것으로 전해졌다.

아이의 엄마 A씨는 이날 오후 차량의 창문을 닫고 난방을 켜둔 채 아이를 두고 차에서 내렸다.

그는 인근에 주차된 다른 차량에 탑승해 친구와 술을 마시다 잠들었다.

몇시간 후 잠에서 깨어난 A씨는 급히 차량을 찾았고, 온몸에 화상을 입은 채 누워있는 아이를 발견했다.

그는 딸을 잔디밭에 눕히고 물을 끼얹으며 체온을 식히려 노력했지만 소용없었다.

얼굴, 가슴, 팔 등에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진 아이는 결국 숨졌다.

아이의 할머니는 "하나뿐인 손녀였다. 두번째 생일을 축하해준지 얼마 지나지 않았는데.. 예쁘게 자라나 학교에 갈 수도 있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A씨는 경찰에 구금된 상태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A씨는 과거 마약에 중독돼 재활 치료를 받은 바 있다.

#아기 #방치 #사망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