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캘리포니아, 대형 산불에 강풍까지.. ‘적색기 경보’ 발령

0

201910310316404613.jpg
[파이낸셜뉴스]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동시다발적인 산불이 일어난 가운데, 강한 돌풍으로 새로운 산불이 발생하며 일대가 공포에 휩싸였다.

30일(현지시간) 미 워싱턴포스트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캘리포니아주 벤투라 카운티에서 발생한 산불 ‘이지 파이어’가 불과 몇시간 만에 4.04㎢(약 1000ac) 너비로 번졌다.

이번 산불은 강한 강풍이 몰아쳐 습도가 급격하게 낮아지면서 발생했다.

이에 시미밸리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 수천명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캘리포니아 남북부에는 이미 ‘킨케이드 파이어’와 ‘게티 파이어’가 발생해 일대에 막대한 피해를 끼쳤다.

국립기상청(NWS)은 건조한 기후와 강풍으로 인한 산불 발생을 경고하는 ‘적색기(red flag) 경보’를 발령했다.

30일과 31일에는 돌풍인 ‘산타아나’ 바람까지 불 것으로 예보돼 추가 산불 발생 가능성도 커지고 있다.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는 주 전역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으며, 새로운 산불을 막기 위해 연방재난관리청(FEMA)의 지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뉴섬 주지사는 "주 전역에서 발생한 산불의 진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에 연방, 주, 지역 파트너의 협력적인 대응에 감사를 표한다"고 전했다.

#캘리포니아산불 #강풍 #산불 #적색기경보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페이스북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