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BJ에게 ‘팁’ 주려고.. 어린 딸 팔아넘긴 비정한 父 [헉스]

0

201911141731286754.jpg
[파이낸셜뉴스] 온라인 방송 진행자에게 팁을 주기 위해 자신의 딸을 팔아넘긴 남성이 법정에 서게 됐다.

12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 등은 중국 푸젠성에 거주하는 루모씨가 아동 인신매매 혐의로 기소됐다고 보도했다.

루씨는 아내가 자신을 떠난 후 홀로 어린 아들과 딸을 돌봐왔다.

그는 지난 2월 푸저우에 거주하는 첸씨 부부에게 8만 위안(약 1330만원)을 받고 딸을 팔아넘겼다.

2년 전 아들을 잃은 첸씨 부부는 임신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입양할 아이를 찾던 중이었다.

이들은 루씨의 딸을 보자마자 아이를 데려오기로 마음먹었다.

이 ‘불법 거래’는 지난 5월 천씨 부부가 가짜 출생증명서로 아이의 신분증을 신청하는 과정에서 밝혀졌다.

루씨는 딸을 팔아 챙긴 돈을 온라인 라이브 방송 여성 BJ들에게 ‘팁’으로 뿌리는 데 탕진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아내가 나를 떠나 두 아이를 한번에 돌볼 여유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푸저우 검찰은 루씨와 관련자들을 아동 인신매매 혐의로 기소했다.

#BJ #딸 #인신매매 #중국

sunset@fnnews.com 이혜진 기자

페이스북 댓글